원조국수집을 거쳐 행주산성 나들이...


호연지기가 절로 느껴지는 권율장군의 늠름한 모습. 


주말을 이용, 행주산성에 나들이 갔다 왔습니다.
서울시민이면 누구나 아는 유명한 맛집...원조국수집에 국수 한 그릇 말아 먹고.



국수를 먹기 전에, 김소월님의 "먼 후일"을 에피타이저 대신 한 수 읽으며 입맛을 돋우었죠...
대나무옆에 원조국수 보이시죠?...



이 푸짐한 국수....
면발도 쫄깃쫄깃, 양도 푸짐...가격은 단돈 3000원....양 대비 맛 대비 대한민국 최저가!!!....행주산성 원조국수

든든히 배 채우고 행주산성으로.




행주산성 야간개장...무료!


 
 
태풍 곤파스의 영향은 행주산성에도...


텅빈 잔디광장에서 잠시...


잠자리와 방아깨비도 잡고....


다정히 산책을 즐기는 노부부의 뒷모습에 아름다움을 느끼며....


풍성함의 계절 가을, 은행나무에도 풍년 들어....

산책 삼아 바람쐬고 오기에는 아주 좋은 행주산성, 담아 봤습니다...^^

WRITTEN BY
카푸리오

트랙백  0 , 댓글  6개가 달렸습니다.
  1. 어름의 끝, 가을이 시작되는 계절에 좋은 나들이 다녀오셨네요^^
    저도 덕분에 사진으로나마 눈 정화를~
  2. 저도 한번 시간내서 행주산성 다녀오고 거기서 맛있는 국수도 먹고 와야 겠네요~~
    감사합니다^^
  3. 엄훠.
    저는 서울 시민 아닌가봐요!!!
    모르는데!!!!!
    먹고 싶어요1!! ㅠㅜ
secret
오늘도 아침운동을 말리는 비가 오네요. 자전거 타고 한강 나가야 하는데...
이렇게 비가 오니 아침엔 그냥 집 앞에 있는 작은 산에 우산 들고...
우산들고 산에...좀 웃기죠..ㅎ

비 오는 날 가면 일단 사람이 거의 없습니다.
오늘 아침에 한 3분 정도 보이더군요.
아무도 없는 산에 내가 있다는 것만으로도 어떤 희열이 느껴지네요.
밤새 쌓인 눈길에 첫 발자국 남기는 기분 같은 거랄까요....ㅎ

가는 기에 담장에 활짝 핀 장미꽃이...
빗방울에 장미꽃잎도 수북히 떨어지고...
이렇게 사진으로 담아 놓으니 이 모습도 참 이쁘네요..^^
무심코 다닐 때는 지저분하게 보이기도 하는데,
비오는 날이라 그런지 떨어진 빨간 장미잎이 가는 길을 꽃길로 수놓은 것 같네요..ㅎ

비오는 아침 산, 나름 운치 있어 보이죠..ㅎ
작은 산이지만 최근에 좀 정비가 돼서....
가볍게 산책하기엔 딱 좋은 산이죠.
평소엔 꽤 많은 분들이 운동하는데, 비오는 날이라 오늘은...

숲속에 보약이라는 피톤치드 맘껏 마시고 왔습니다.
비가 오는 날이라 살짝 부족하긴 했지만...ㅎ


TIP] 피톤치드
 >> 식물이 병원균에 저항하기 위해 분비하는 물질로 사람에겐 면역력 강화, 살균작용 
      과 함께 스트레스 해소에 아주 이로운 성분. 숲속의 시원한 냄새.

      5월부터 배출량이 많아져 7,8월에 최대치를 보이고, 하루 중에는 기온이 최고일 때
      와 아침 6시쯤에 가장 활발히 발산.

산에 갔다 오면 기분이 상쾌해 지는 것은 상당부분 이 피톤치드 덕분이죠.

6월, 여름이라 작은 산에 나무들이지만 잎이 무성하게 자랐네요.
녹색을 보면 기분이 차분해 지면서 맑은 느낌입니다.
자연의 색, 녹색을 보면.....


가끔은 이 계단에서 우리 아이들과 가위바위보 계단 오르내리기 게임을 즐기죠..ㅎ 


비오는 아침 하늘이지만 나뭇잎 사이로 비치는 하늘이 제법 근사합니다.
하루 중 하늘을 안 보고 지나가기 날도 많은데,
아침 산을 그것도 비오는 날 담아 나누어 볼 수 있어 영광인데요....ㅎ



어린 아카시아 나무는 떨어지는 빗방울의 무게가 버거워 이렇게 잎을 숙이고 있네요.
빗물의 무게를 버티다간 부러질 수 있으니 유연한 대처를 하는군요.
인간사회의 모든 이치들은 자연에서부터 나오는 듯 합니다.
어린 아카시아 나무에게 또 하나 배워 봅니다.


빗물에 적고 후레쉬 빛에 반사되어 은행나무잎이 반짝빤작 하네요.
작지만 꽤 근사한 폼을 잡고 있죠?..^^

이렇게 산 한바퀴를 도는 시간은 얼마나 걸릴까요?

작은 산이지만 덕분에 하루를 상쾌하게 시작합니다.
근처에 이렇게 녹음이 있다는 것도 큰 행복 중 하나인 듯 하네요.

 

   작은 것에 행복해 하고 감사하며 오늘 하루도 시작합니다.^^
 
 




 


WRITTEN BY
카푸리오

트랙백  0 , 댓글  19개가 달렸습니다.
  1. 어렸을 적엔 아카시아를 따 먹는 재미가 있었는데,
    요즘은 아카시아를 보는 일도 향을 맡는 일도 적어졌어요~^^
    카프리오님 글을 읽다보니 아카시아 향이 여기까지 전해지는 느낌이 드네요~

    오늘도 멋진 하루 되세요~
  2. 저도 오늘 아침 떨어 지는 장미를 담아 봤는데 ^^

    아침마다 운동을 하시나봐요.

    일상의 작은것에 행복을 느끼며 오늘도 좋은 하루되세요
  3. 아침 운동 해본지가 까마득하네요.
    저의 아파트는 거의 숲에 싸여 있어서 너무 좋은데도 영 움직이기 싫네요. ^^;
  4. 히야...완전 멋진 사진이네요~
  5. 피톤치돈, 스트레스 해소에 좋다는게 딱 눈에 띄네요 -

    제 스트레스도 좀..ㅠㅠ
  6. 저도 나름 산책하는거 참~~ 좋아하는데요 ㅠㅠ
    요즘은 산모기가 무서워서 산으로는 산책 못가겠어요 ㅠㅠ
    그나저나. 장미꽃비 정말 좋네요 ㅎㅎ
  7. 와~ 정말 멋진 자연의 한면한면을 담아오셨네요~
    덕분에 눈 정화하고 가요^^
  8. 저도 피톤치드 마시고 싶어요 ^^
    눈은 상쾌해진 기분이예용~~ㅎㅎ
    아... 비오는날 산책이라...... 참으로 운치 있고 좋은데요??
    저희 집 근처에도 요런 산이 있긴 한데... 막상 가기가 쉽지가 않아요 ^^;;
    저는 한 번 가려면 맘 먹고 가야해용~~ㅋㅋ

    글구 왜 이제껏 카프리오님 글 수집이 안되나 했더니
    구독을 안했었네요 ㅋㅋ 오늘 구독 꾸욱 누르고 가용~~ ^^
  9. 이것은 아주 좋은 유용한 기사입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