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철이 시작되면서 맑은 하늘과 비오는 하늘이

반복되는 듯 하네요. 낮엔 새 하얀 구름이 보이더니

어느새 흐린 하늘이 보이고....

 

 

7월의 첫 월요일이네요. 그래도 가뭄에 단비니

평창 봉평도 해갈되는 모습입니다.

농부의 마음은 오직 기쁠까요^^

 

 

 

 

 

 

강원도 평창군 봉평에 자리잡은 고향막국수.

다이어트 계절인 여름엔 고향마국수도 더욱 바쁘네요~

담백한 맛을 자랑하는 메밀막국수와

입에 짝짝 달라붙는 메밀전도 드시고

이효석 선생 생가도 구경하시면 좋답니다~

 

 

고향막국수에 오시면 이효석 생가도 구경해요

 

고향막국수 인근에 봉평의 자랑 이효석 선생 생가가 있거든요. 

 

소설 '메밀꽃 필 무렵'은 이효석 선생의 대표적인 작품이며,

봉평의 메밀이 전국적으로 알려진 계기가 된 소설이기도 하죠~

결국 봉평의 자랑이네요!!

 

 

아시는지 모르겠지만,

이효석 선생의 생가는 원래 집터가 아닌

다른 집터에 복원돼 있어요!

 

 

이렇게 설명 표지판이 있어요~

본래 생가는 현재 개인 소유의 땅이라,

서쪽으로 약 700m 떨어진 곳에 복원했죠~

 

 

 

절구통이며, 다듬이돌, 맷돌까지

그 옛날 살림살이도 복원해 두었어요~

 

 

예전 시골 생활에서는 필수 살림살이들이네요.

빨래가 마르면 다듬이돌 치는 소리가 항상 들렸는데...

그러고 보니 '추억의 소리', '그리운 소리'가 되었네요~

 

 

다듬이돌, 절구통, 맷돌도 모두 그리워요

 

 

가끔은 추억에 젖어 옛 시절을 그리는 것만으로도

흐뭇한 미소가 절로 나기도 합니다.

 

 

요즘 스마트폰에 젖어 사는 아이들도

나중에는 스마트폰을 그리워 하겠죠...음...

 

 

봉평에 오시면, 고향막국수에 오시면

그리움과 추억이 있답니다~ 

 

 

7월에도 모두모두 행복하시기 바랄께요~!! 


WRITTEN BY
카푸리오

트랙백  0 , 댓글  10개가 달렸습니다.
  1. 어제 안 그래도 시원하게 얼음 둥둥 떠 있는 메밀면을
    먹었습니다^^
  2. 이거 먹고 여름 시원하게 보내고 싶네요
  3. 아구아구 막국수 먹고 시원한 저녁을 보내고 싶네요^^ 아..먹고싶어요~~
  4. 고향막국수 먹으면 시원한 여름을 보낼 수 있겠는데요? 잘보고 갑니다. ^^
  5. 정말 막국수 먹고 싶네요
  6. 시원한 막국수가 생각나네요
    봉평에 가면 들러봐야겠네요
  7. 지짐이... 배추하나...
    간장에..... 저런게 정말 재료 본연의 맛을 느낄 수 있고 맛있죠.
  8. 메밀막국수 정말 맛나죠~~ㅎㅎ
  9. 사용감이 물씬 풍기는 돌절구가 정겹네요. 메밀막국수가 생각나는 날이에요^^ ㅎㅎ
  10. 메밀전이랑 막국수랑 같이 먹으면 최고 맛있을 것 같아요!!!
secret

날씨가 점점 더워지는 요즈음.

시원하고 맛있는 막국수 생각이 스멀스멀~!

 

자~!

검색시작~

(매의 눈으로 검색중~!)

끝!

 

 

봉평에서 두번째로 오래된 고향막국수(>_<)

 

첫번째로 오래된 집도 있지만 두번째를 선택한 이유가 있는데요.

주변에 참 볼게 많다는 점!

 

 

 

 

그냥 맛집가서 맛있는 것만 먹고 오기엔 아쉬운 우리들이잖아요~!!!

 

 

 

그래도 일단은 금강산도 식후경이라는 옛성인들의 말씀이 있듯이.

일단 먹고 가볼게요.

 

 

 

열심히 달려서 도착한 고향막국수!

맛없기만 해봐!!!!!!!!

 

 

일단 저희는 순메밀정식을 2개 시켜보았어요.

잘 안보이는 분들을 위해~

순메밀정식을 시키면, 순메밀국수(비.물선택가능),메밀묵,메밀무침,돼지수육 요렇게 나와요.

 

 

요렇게~~

 

 

빨리 입에 훅훅 털어넣고 싶은 마음을 다잡고 잇님들을 위해 사진을 남겨보아요.

정말 시원하고 맛있어요.

그렇게 질기지도 않고 딱!먹기좋은 부드러운 식감과

시원한 육수의 조합이 정말 최고라고 생각해요.

넘나 맛있는거!

 

 

저 위에 콩나물같은거~콩나물아니고 메밀나물이에요.

물막도 좋지만 비막도 새콤달콤 맛있어요.

참고로 저는 면위주로만 먹는데요.

이날은 저기 주변에 야채들도 다 함께 열심히 흡입.

 

 

그리고 살짝 보이는 저 열무김치같은 저거~!

맛있슴돠!

일년에 한번씩 담근다고 하시는데 정말 제 입맛에는 잘 맞더라구요.

 

메밀전과 전병이 너무 맛있어서 단독메인으로 시켜보았어요.

 

시원한 막국수와 따듯한 전병을 먹으니 뭐지 이거~!

완전 맛있어!

 

 

모든 식사를 마친후

봉평메밀막걸리와 메밀전으로 마무리.

훗.

 

사장님의 센스가 돋보였던 일회용칫솔이에요.

 

맛있게 식사한후, 메밀의 텁텁함이 살짝 신경쓰이거나

식사후 커플들의 다른계획(?)이 있을지도 모르니까 한번쯤 해주는것도 좋을거 같아요.

하하하하

 

 

아...볼거리가 넘나도 많은데 오늘은 여기까지 써볼게요.

다음에 고향막국수집 근처 볼거리 시작할게요~!


WRITTEN BY
카푸리오

트랙백  0 , 댓글  19개가 달렸습니다.
  1. 맛있는 봉평메밀막국수에 돼지고기 수육... 환상적인 조합입니다.
    군침만 삼킵니다...ㅎㅎ
  2. 더운 여름이나 더 절실하게 생각나는군요
  3. 오랜만에 막국수가 땡기네요~
  4. 메밀전병이 맛있겠네요. 전 가끔 마트에서 사가먹는데, 이거랑은 차원이 다르죠^^; ㅎㅎㅎ
  5. 넘 먹고 싶네요
  6. 봉평 메밀막국수에 전병
    막걸리 한잔이면 세상이 다 행복해 보이겠습니다^^
  7. 막국수와 메밀전병 너무맛있어보여요~ㅎㅎ
    메밀전병엄청좋아하거든용
  8. 막국수와 전병 맛있어 보입니다.
    일회용 칫솔 준비 센스가 덧보이는것 같네요^^
  9. ㅎㅎ~ 막국수 사진을 보니,
    오랜만에 제가 아는 막국수집에 또 가고싶네요~~
  10. 전 오늘 막국수를 점심으로 먹었는데 말이죠~
    봉평에서 먹는 막국수는 더욱더 맛있겠죠?^^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카프리오님ㅎㅎ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