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주철학, 맥주의 깔끔함을 전한다.

 

오늘 포스팅할 내용은 최근에 오픈(정확치는 않지만 최근 인 듯)한 맥주철학이라는 호프집입니다.

 

우선 차승원 씨의 아사히 광고에 나오는 엔젤링에 대한 이야기부터 시작하겠습니다.

차승원씨의 광고 중에 아사히 맥주광고는 엔젤링을 볼 수 있다는 광고가 있습니다.

 

아사히 생맥주의 거품은 생크림과 같은 부드러운 촉감이기에 유리잔에 링이 생기게 되는데

이를 다름하여 엔젤링이라 부릅니다.

 

 

 

[위 사진은 롯데 아사히 CF 속에 차승원 씨 모습]

 

좋은 맥주는 마셔보면 안다는 그 말 참 멋지네요^^

 

새로 오픈한 맥주철학에선 북해를 여행할 때 보았던 오랫동안 기억속에서 사라진 엔젤링을 보았습니다.

정릉의 쌍용아파트 옆에 위치한 아주 작은 매장인데도 맥주 맛은 살아있다라고 표현하기에 잘 어울립니다.

 

 

 

사진에 보이는 링이 바로 엔젤링.

 

작은 매장이지만 음식의 요리 솜씨도 매우 놀랐습니다.

오는 손님마다 뒤로 넘어진다고...

 

 

주문한 치킨요리.

매장규모가 작아서 기대치가 높진 않았는데 실제 먹어보면 쬐끔 과장해서 호텔요리 못지 않은 훌륭한 맛이 연출됩니다. 담백하면서 소스를 통해 기름에 느끼한 맛을 제거했다는 계획적인(?) 레시피.

 

맥주철학에 요리는 치즈스튜를 하나 더 주민합니다. 치즈는 원래 느끼하지 않습니다.라는 표현이 생각날 때 좋은 치즈입니다. 여기 치즈는 상급제품이라는 추론이 가능한 듯 하군요.

 

 

 

제가 찾아간 시간은 6시가 조금 넘었을 쯤. 손님이 별로 없었습니다.

7시 무렵이 되니 늘어나면서 부쩍되기 시작...오픈한지 얼마되지 않았지만 손님들 표정은 제법 익숙해 보입니다.

몇 변 와봤던 경험이 있는 단골손님처럼 보이네요.

 

 

 

사실 사진을 촤령한 것은 한 여성분이 모델처럼 보여서 저도 모르게...^^

600D 셔터를 누르게 됐습니다.

 

외국에서 먹어본 맥주가 그리운 분들, 이탈리안 풍의 요리를 접해보고 싶은 분들 맥주철학 찾아 보세요.

아직 홈페이지는 안 보이네요. 검색해도 나오지 않아서 대략적인 지도 올려 봅니다.

미식가분과 맥주애호가 분들~ 맥주철학 추천합니다.

 

 

 

이상 마지겟습니다.

읽어 주셔서 감사^^

 

 

 


WRITTEN BY
카푸리오

트랙백  0 , 댓글  4개가 달렸습니다.
  1. 맥주광고 볼 때마다 가끔 맥주가 마시고 싶어지더라구요~
    제가 술을 먹으면 안되서 더 그런가 봐요~
  2. 이러한 유용한 기사를 공유 주셔서 감사합니다.
  3. swinger evli çiftlerle tanışmak sadece 2 dakika da ücretsiz üye olun
secret
주말 아침, 아이들과 요리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간은 요리라고 할 것도 없이 김치찌게나 된장국 정도가 할 수 있는 전부였는데,
블로그 시작하면서 요리 전문가이신 '꿈찾는 여인'님을 알게 됐다.

레시피 포스팅을 하시는데 항상 새로운 요리가 올라온다.
근데, 그것이 어렵지 않드라는 말씀....^^

그래서 한번 도전해 봐야겠다고 마음 먹고 있었는데, 의외로 기회는 빨리 찾아왔다.
애들 엄마가 몸이 안 좋아 못 일어나 어떻게 할까 고민하다 애들보고,

"우리 요리해 먹을까?"

했더니, 셋이서 일제히 합창으로,

"네~~"

꿈찾는 여인님 블로그 중에 유난히 쉬었던 요리가 생각났다.
참치계란말이밥(http://imommy.tistory.com/?page=25)
아무리 쉬워도 요리 무면허로 쉽지 않은 도전이였으므로 준비부터 철저히...
복장부터 챙기고...



넷북 옆에 두고 보면서 자상한 요리 설명에 따라 준비물 챙기고..

근데, 가장 중요한 채소가 하나도 없는 것이 아닌가....첫째와 둘째가 심부름 다녀오고...
양파와 피망 사오랬더니...
나름 볶음밥을 할 줄 아는 큰 애 왈,

"피망 넣으면 조금 쓴 맛이 있어, 파프리카로 하면 더 맛있어~"
(레시피를 어기고 파프리카로 대체했다.  꿈찾는 여인님 죄송^^)

다시 순서에 따라 참치 기름빼고,

( 참지 어디있어? 기름 어떻게 빼는거야? 망은 어디있어?.....이거 요리한답시고 누워있는 와이프 무지 괴롭혔다..ㅎ)

야채 잘게 썰어 볶으고...

계란 지단보단 두껍게 부치고...

레시피 다시 보니 이때 밥을 올려서 말아야 했었는데....ㅠ
(계란 부치고 나서 밥 올려 말았더니 밥따로 계란 따로 놀더군요...ㅎ)

아무튼, 애들이 말고...

같이 참여 하면서 애들 얼마나 좋아하든지....
막내는 아빠 최고 ~! 를 연신 소리치면서...

마침내 "참치계란말이밥" 완성....^^

비록, 볼품이 없어도 맛은 살아 있었다....ㅎ

무척이나 즐거워하던 막내 아들이 스스로 기도도 하고....

온 가족이 정말 맛있는 토요일 아침시간을 가졌다.
얼마나 맛있어 하든지, 게눈 감추듯 사라졌다.....ㅎ
아이들이 즐거워하는 모습 보니, 요리하는 아빠의 모습 가끔은 아주 가끔은 보여줘야 겠다는 생각이....^^

아이들, 언제 또 할거냐며 아빠하고 날마다 요리하고 싶단다........ㅎ
와이프한테도 칭찬 많이 들었다..
아이들과 한 달에 한 번은 아빠와 요리하는 시간 가자고 약속했다.

이 작은 행복이 이웃인 "꿈찾는 여인(http://imommy.tistory.com)"님 덕분이다.
감솨^^

WRITTEN BY
카푸리오

트랙백  0 , 댓글  15개가 달렸습니다.
  1. 요리도 맛나 보이지만 무엇보다 화목해보이는 가족풍경이 최고의 조미료처럼 보이네요^^b
    • 감사합니다.^^
      애들하고 함께 만드는 시간이 좋은 거 같아요~
      누군가와 함께 무얼 한다는 것 자체가 좋은 것 같아요.
      이렇게 안단테님과 소통하는 것도 좋구요^^
  2. 포스팅 하셨군요옹 ^^ 아 부끄럽게~~ 제 야그는 안하셔두 됐는데용 흐~~ㄳㄳ 그리구 재료는 취향껏 바꾸셔두 되죠 ^^ 저는 피망이 더 저렴하니 선택ㅋㅋ 아무쪼록 자제분들이 엄청 좋아했다는 것이 팍팍 느껴지네요 ^-^ 아이들에게 정말 최고의 시간이였겠어요~ 다음에도 쉬운걸로다가 도전해보셔용... 최고의 아빠십니당~~ 사모님께서는 이제 몸이 괜찮아지셨어욤? 오늘도 즐거운 하루되시구요 ^^
    • 오셨군요~
      요리..어렵게만 생각했는데, 꿈녀님 덕분에 쉬운 요리 알고 해보네요^^
      아내도 감동 먹어서 좋아졌답니다..ㅎ
      행복한 하루 되시길요^^
  3. 우리 아이들은 제 요리보다 남편이 해주는 요리가 더 맛있다고 하네요.
    그래서 쉬는 날이면 우리 남편이 요리를 하는 웃어야할지 울어야할지 모르는 상황이...
    참치전도 아이들이 좋아할만한 요리니까 언제 한번 해주셔요^^ 좋아할꺼예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 애들 아빠...정말 자상한 분이신가 봐요?
      쉬는 날마다 요리하는 거 정말 어려울텐데...
      참치전...요것도 도전~! ^^
      즐거운 하루 되시실요.^^
  4. ^^.가족의 단란함이 느껴져서 참 좋네요..
    요즘 요리 블로그들이 많아 저도 가끔 똑같이 요리해서 먹는데..
    정말 도움이 많이 됩니다..

    예전 같으면 어떻게 요리하는지 몰라 포기해버릴 요리들이었을텐데..
    암튼...참 좋은 세상인거 같습니다...

    참 자상하신 아빠같습니다..
    애들하고 뭔가 같이 한다는게 아이들에게는 큰 행복이고 추억이지 싶습니다..^^..
    • 너무 칭찬해 주셔서...^^
      정말 도움주는 블로거들 너무 많으세요...
      저도 뭔가 도움을 나눠야 하는데, 가진 능력이....,,
      방문 감사하고 좋은 이웃으로 지내요^^
  5. 호오... 맛있겠는데요?
    전 지단 부치면 갈기갈기 조각내서 섞어 먹습니다..
    요런 방법도 있었군요..
    미니 오무라이스같은 느낌?? 이랄까요?

    무척 즐거운 시간 보내셨을 것 같아요..
    고소한 냄새가 여기까지 오는 것 같네요.
    • 냄새가 거기까지...ㅎ
      시간은 좀 걸렸는데, 요리하는 것도 나름 재미있드라구요.
      애들보다 제가 더 즐겼는지도 모르겠네요...ㅎ
      요리 간단하고 맛도 좋아요.
      류우지님도 한번 해 보시면....^^
  6. 맛있는 행복냄새가 너무 진해요^^
    저도 덩달아 행복해지네요~~
    행복하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제가 럭키줌마님 행복하게 해 드린거예요? ^^
      행복은 항상 우리 주변에 있는 거 같아요.
      우리가 몰라보고 있을 뿐이지...^^
  7. 안녕하세요, 존쿡 카페 매니저 John입니다: )
    저희 카페에서 열리는 쿠킹클래스에 초대하고 싶어서 댓글을 남깁니다.
    꼬르동블루 요리학교 출신 쉐프가 직접 진행하구요~
    식재료비를 포함한 참가비 1만원이면 아메리칸 스타일 브런치를 만들어 볼 수 있습니다.
    좋은기회 놓치지 마시구요~ 많은 참여 부탁드려요^^
    http://cafe.naver.com/johncook/4464
  8. こんにちは...それは素晴らしいものでした..私はこのテーマを本当に好きだ。あなたはもっと教えていただけませんか...私は探検するのが大好きだ。
  9. 私はあなたの革新的なアイディアのように。あなたは素晴らしい仕事をしている。この偉大な研究を共有してくれてありがとう
secret